[국제개발협력사업]전보다 더 유능해지고, 할 수 있는 것들이 많아졌습니다

2021-09-24


아시아위민브릿지 두런두런은 네팔에서 여성들과 함께 2015년부터 제과제빵 직업훈련을 진행해오고 있습니다. 2019년부터는 여성의 지속가능한 경제적 역량강화를 위해 기술교육 및 취창업을 통한 경제적 자립뿐 아니라 성평등 의식향상과 사회문화적 구조의 변화를 꾀하고자 젠더통합적 직업훈련을 도입하였습니다. 2020년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교육이 중단되었지만 2021년, 현지 여성단체인 초리(CHHORI)와 협업하여 교육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2021년 교육생 Manita Poudel의 교육 참여 후기입니다.

 


교육생의 제과제빵직업훈련 참여 후기


                                                                                                                                                 Manita Poudel(2021, 제과제빵교육 참가자)


오늘 저는 아시아위민브릿지 네팔(AWBN)에서 진행한 제과제빵 직업훈련교육에 참여했던 제 경험의 일부를 나누고자 합니다. 무엇보다도, 저는 아시아위민브릿지 네팔, DD 베이커리 트레이닝 센터, 초리(CHHORI)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싶습니다. 다양한 교육을 받고 능력 있는 사람이 된 지금, 이 모든 공로를 세 단체에게 돌리고 싶습니다.

자기 자신을 잘 알고 독립적으로 살아가는 여성들처럼 저도 인생에서 성공하고 싶었습니다. 그러던 와중에, 초리를 통해 AWBN이 몇 년 동안 제과제빵 직업교육을 운영해왔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면접 과정을 거친 후, 2021년 제과제빵 교육생으로서 교육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두 달의 교육 기간 중에 새롭고 흥미로운 것들을 많이 배울 수 있었습니다. 훈련 기간 동안, 수바, 샨띠, 서리따, 프라딥 강사는 다정하고 친근한 분위기에서 강의를 진행했습니다. 강사들은 제과제빵 기술뿐만 아니라 실제 상황에서 어떻게 그 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지도 가르쳐 주었습니다. 또한 성평등 교육, 취창업교육, 젠더리더십 워크숍, 교육 수료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생활에 필요한 기술들을 익혔습니다. 이 모든 훈련을 마친 후, 저는 제 안에서 일어난 수많은 변화들을 발견했고, 자신감이 생겼습니다. 강의는 훌륭했고, 강사들은 교육생들이 이해하기 쉬운 방식으로 가르쳐 주었습니다. 수업은 흥미로웠고 교육 주제를 쉽게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교육과정 안에 포함된 성평등 교육, 취창업교육, 젠더리더십 워크숍을 재미있고 즐거운 환경에서 참여했습니다.

훨씬 더 실용적인 지식과 정보를 익히기 위해, 찬드라기리에서 진행된 숙박 워크숍에도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젠더리더십 워크숍에서는 '여성과 법', '사회적 통합, 성평등 그리고 소통', '여성의 건강과 위생‘ 등의 주제에 대해 배웠습니다. 이 수업들은 모두 훌륭하고 유익했습니다. 우리 사회의 성불평등과 차별 그리고 네팔 사회에서 여성들이 매일 직면하는 다른 문제들을 다양한 상호참여적인 활동들과 게임들을 통해 배울 수 있었습니다. 모든 교육생들이 워크숍 동안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저는 AWBN에서 진행하는 제과제빵 기술교육에 참여한 후, 전보다 훨씬 더 유능해지고, 할 수 있는 것들이 많아졌다고 느꼈습니다. 비록 저는 여전히 많은 가족문제와 COVID-19 대유행으로 인한 이슈들에 직면했지만, 저는 훈련을 성공적으로 마쳤고, 변화된 사고방식을 가지고 같은 길을 계속 가고 싶습니다. 마지막으로 AWBN, DD 베이커리 트레이닝 센터, 초리(CHHORI)에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두런두런은 코로나19라는 어려움 속에서도 교육을 무사히 마치고 앞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Manita Poudel 교육생의 빛나는 앞날을 응원합니다. 많은 분들의 응원과 관심 부탁드립니다.


*'네팔 카트만두 밸리 지역 빈곤여성 소득증대를 위한 직업훈련사업은' KOICA가 함께하는 민관협력 사업입니다.